본문 바로가기

엔터

비아이가 직접 밝힌 ‘사랑을 했다’ 저작권 수익

비아이가 직접 밝힌 ‘사랑을 했다’ 저작권 수익
                       
지난 28일 방송된 KBS 쿨 FM ‘박명수의 라디오쇼’에 
그룹 아이콘이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DJ 박명수와 아이콘은 그간 나온 히트곡들에 관련한 이야기를 나눴다.


박명수는 히트곡 ‘사랑을 했다’의 인기를 언급하며 
“저작권료가 상당할 것으로 추정된다”고 이야기를 시작했다. 
곡을 만든 비아이는 “맛있는 거 많이 먹을 수 있고, 
사고 싶은 걸 살 수 있을 정도다”라고 설명했다.

이에 박명수는 “그럼 꽤 나온다는 말 아니냐”고 되물었고, 
비아이는 “적은 양은 아니라고 생각한다”고 답했다.

다른 멤버들은 “비아이에게 큰 걸 바라지 않는다”라며 
“비싼 고깃집에 가서 다 같이 회식을 할 수 있을 정도만 되면 된다”라고 말해 
웃음을 주었다. 

이에 비아이는 “늘 제 돈으로 회식을 한다”고 강조해 한번 더 웃음을 안겼다.


박명수는 “‘사랑을 했다’는 너무 뜨려고 만든 느낌”이라 말하며 
“이번 활동곡 ‘죽겠다’가 더 프로페셔널한 느낌이라 더 좋다”라고 평가했다. 

또, 주제를 바꿔 “여자 아이돌 이야기도 하느냐”고 물었고 “많이 한다”는 답을 들었다.

아이콘 멤버들은 “우리는 남자고 남자끼리 모였으니 당연히 여자 얘기도 많이 한다”며 “꼭 여자 아이돌 얘기만 하는 것은 아니다”라고 설명했다. 

또, “남자끼리 모여서 남자 얘기를 하면 더 이상한 것 아니냐”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여자 아이돌에게 연락 오는 멤버도 있느냐”는 질문에 
“그 정도로 잘난 사람은 없다”라고 웃픈 대답을 하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