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슈

‘교도소 썰’로 돈 버는 BJ들

‘교도소 썰’로 돈 버는 BJ들

               
유튜브와 아프리카 티비 등 1인 방송 채널이 다양해지고 있다.


먹방과 게임, 화장 등 다양한 주제를 활용해 콘텐츠를 
만들어내는 1인 방송 BJ들은 시청자와 팬들을 위해 
더 재밌는 콘텐츠를 보여주기 위해 
날마다 고민하고 노력한다.


하지만 레드오션인 1인 미디어 시장에서 살아남기 위해 BJ들은 관심을 끌기 위해 좀 더 자극적인 주제를 찾아 헤맨다.

최근엔 교도소 복역 중 겪은 일들을 털어놓는 이른바 ‘교도소 썰’ 인터넷 방송이 인기를 끌고 있다.


유튜브 등에서 교도소에 직접 다녀온 BJ가 경험담을 풀어놓는 영상을 어렵지 않게 찾을 수 있다.

한 BJ는 “교도소 같은 방에 있던 성폭행을 저지른 남성이 유일하게 반응한 건 바로 야한 이야기와 여자 이야기”라며 ‘교도소 썰’을 시작했다.

그는 “교도소에서 25년형을 선고받은 강간 살인범이 있었다. 이 수감자는 ‘여자친구 있는데 왜 강간죄가 적용되냐’며 본인은 끝까지 억울하다고 했었다”는 사연을 가진 수감자의 이야기를 이어나갔다. 이어 “그런데 공소장을 보니 피해자가 여자친구도 아니었다. 모텔에서 커피포트로 피해자 머리를 찍은 후 죽은 상태에서 강간을 저질렀다”고 전했다.

이처럼 일부 BJ는 일반인이 잘 알지 못하는 ‘그들만의’ 영역인 수감 생활을 전하며 시청자를 끌어들이고 있다. 확실한 경쟁력을 가질 수 있기 때문이다.

일각에선 ‘교도소 썰’ 같은 방송을 쉽게 접하게 되면 방송이 범죄를 미화할 수 있다는 우려의 목소리를 내고 있다. 교도소 경험담을 공개한 BJ는 “범죄자를 미화하려고 풀었던 이야기가 아니다”라며 “범죄는 어떤 이유든지 나쁜 것”이라고 해명하기도 했다.